최종편집 : 2022.09.18 12:07 |
경기 이천시 조병돈 시장이 인도네시아 마리엘카 관광․창조경제부 장관 초청으로 2박 3일(11. 29∼12. 1) 일정으로 인도네시아 자카르타를 방문한다. 지금 인도네시아는 ‘창조생산 주간’이며, 이는 인도네시아 대통령에 의해 시작된 행사로서 15개의 정부기관과 기술위원회, 인도네시아 상공회의소가 참여하는 범국가적 행사이다
 
조병돈 시장은 한 해를 마무리하는 바쁜 연말 동안 시정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일정을 금요일 오후부터 토·일요일로 잡았다. 또, 초청 방문인 만큼 항공료, 체류비 등 일체는 인도네시아측에서 부담한다.
 
이번 방문의 주목적은 이천의 창의도시 구상과 개발 배경, 창의도시 관련 정책, 상품개발 등을 알리기 위해서다. 또, 창의도시와 관련한 인적자원 및 각종 프로그램, 지역사회와 연대성 등도 설명할 예정이다.
 
특히, 11월 30일 열리는‘창조경제 세미나’ 자리에서 조병돈 시장은 그 동안 이천시가 추진했던 창의도시와 관련된 여러 정책들을 설명하고 동영상 및 책자를 통해서도 이천시를 홍보하게 된다. 세미나에는 인도네시아 관광․창조경제부 장관을 비롯해 자카르타 주지사와 여러 도시의 시장, 교육 전문가들이 참석한다.
 
이천시는 지난 2010년 국내 최초로 ‘공예 및 민속예술’ 분야의 유네스코 창의도시 지정을 계기로 국제 교류를 넓혀오고 있다. 지난 10월 20일 베이징에서 열린 ‘유네스코 창의도시 네트워크’ 국제회의와 10월 24일 중국 창사시에서 열린 세계농촌관광개발포럼(WADF)에는 한국 대표로 조병돈 시장이 참석해 이천의 선진 농업과 농촌관광의 우수성을 전 세계에 알린 바 있다.
 
또, 11월 18일에는 미국 뉴멕시코주 샌타페이시와 자매결연도 체결했다. 샌타페이시는 이천보다 5년 앞선 2005년에 ‘공예 및 민속예술’ 유네스코 창의도시로 지정된 미국 예술 3대 시장으로 유명한 도시다.
 
 
이천시는 오는 12월 7일엔 독일 슈트트가르트에서 도자기전시 판매 및 월드세라믹 로드에도 적극 동참해 이천을 글로벌화 시킨다는 전략이다.
 
조병돈 시장은 “이천시가 펼치고 있는 창조경제와 도시경쟁력 강화에 관한 여러 정책들을 인도네시아에 전파할 생각”이라며, “이번 일정에는 반둥군 공무원 등의 접견도 예정되어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서 조 시장은 “반둥군 공무원들이 이천을 방문하여 이천시의 자원회수, 오수처리시설 설치 등을 견학할 수 있도록 요청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 윤경철 기자 news@seronanews.com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eronanews.com
새로나신문(www.seronanews.com) - copyright ⓒ 새로나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경기도 여주시 우암로 24-1  l  TEl:031-884-1287 FAX: 031-886-128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경기 아50219 ㅣ since 2011.4.25 발행 ·편집인 윤경철
      Copyrightⓒ새로나신문 all right reserved. news@seronanews.com
      사업자등록번호 : 318-19-00688    직업정보제공사업신고번호 : J1516020170002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창원
      새로나신문 저작권의 일부중 보도자료는 자료배포처에 있으므로 본지의 공식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새로나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